망고플레이, 184만 구독자 갖춘 유튜버 '분베이크' 영입

MCN(멀티다중네트워크) 회사 망고플레이(대표 엄제일)가 184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분 베이크'를 영입했다고 14일 밝혔다.


'분 베이크'는 "특별한 자리를 빛내줄 특별한 베이킹에 '분 베이크'(BooneBake)가 함께하고 싶어요!"라는 뜻을 가지고 유튜브 채널을 오픈, 184만 구독자를 달성한 크리에이터다. 이번에 망고플레이와 함께하게 됐다.


망고플레이 측은 "'분 베이크'는 이 세상의 모든 맛있는 가루들을 활용해 누구나 멋진 쿠키나 케이크를 만들 수 있도록 같이 연구하자는 취지를 가진 채널"이라면서 "이쁘고 맛있는 베이커리 만드는 방법을 공개하면서 큰 사랑을 누리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망고플레이가 먼저 러브콜을 보냈다"고 덧붙였다.


망고플레이 비쥬얼 프로덕션의 정진녕PD는 "분베이크와 같은 좋은 채널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면서 "제작 관련 서포트할 수 있는 부분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크리에이터 프로덕션의 용소슴PD는 "분베이크가 안정적으로 콘텐츠 제작에 집중할 수 있도록 크리에이터에게 맞는 협찬, 광고, 커머스까지 효과를 극대화할 것"이라면서 "상품 리서칭과 홍보에 시간을 아끼지 않고 투자하겠다"고 했다.


한편 망고플레이는 크리에이터커머스플랫폼을 지향하는 MCN 회사다. 창업 1년을 갓 넘겼지만 50명이 넘는 크리에이터와 약 1500만의 구독자를 보유한 회사로 성장했다.


박새롬 기자 (tofha0814@mt.co.kr)



Copyright ⓒ 머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회수 27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